news

HOME > COMPANY > News
NEXON GT?   IR   News   FOCUS   SNS   VIDEO   CSR  

넥슨 서든어택, 블리자드 오버워치 누르고 PC방 FPS 점유율 1위 탈환 디스이즈게임 2020-02-26

25일 넥슨의 '서든어택'이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의 '오버워치'를 누르고 PC방 FPS 점유율 1위를 탈환했다. PC방 데이터 업체 게임트릭스 발표에 따르면 25일 서든어택이 점유율 6.36%로 5.62%의 오버워치를 누르고 FPS 점유율 1위, 전체 점유율 4위를 차지했다.​ 서든어택이 PC방에서 오버워치보다 높은 점유율을 기록한 것은 오버워치 론칭 이후 3년 만의 일이다.

기사원문보기

서든어택, 경쟁작 오버워치 제치고 PC방 4위 기록 아이뉴스24 2020-02-26

2016년 오버워치 출시 이후 첫 순위 역전 "이용자께 감사하다"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장수 흥행작 '서든어택'이 '오버워치'를 밀어내고 PC방 종합 순위 4위를 기록했다. 2016년 오버워치 출시 직후 순위가 밀렸던 서든어택이 다시 순위가 역전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26일 PC방 정보사이트 게임트릭스 순위에 따르면 서든어택은 지난 25일 점유율 6.36%로 종합순위 4위에 올랐다. 경쟁작인 오버워치는 5.62%로 한 계단 내린 5위에 머물렀다.

기사원문보기

서든어택, 오버워치 제치고 FPS 장르 1위 지디넷코리아 2020-02-26

넥슨이 서비스 중인 FPS게임 서든어택이 오버워치를 제치고 FPS 장르 중 PC방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PC방 정보 제공업체 게임트릭스가 공개한 지난 25일 PC방 점유율 순위에서 서든어택은 6.36%의 점유율로 전체 4위, FPS 장르 1위에 올랐다. 지난 몇년간 서든어택을 제치고 FPS 장르 1위 자리를 굳건히 차지하고 있던 오버워치는 5.62%의 점유율로 전체 5위, FPS 장르 2위로 밀려났다. 이달 초까지는 오버워치의 PC방 점유율이 서든어택보다 약 2% 가량 앞서고 있었다. 넥슨은 줄어들 듯 줄어들지 않던 두 게임의 점유율 차이가 뒤바뀐 주요 원인으로 지난해 12월부터 진행 중인 신규 캠페인 업데이트가 힘을 발휘한 것으로 풀이했다.

기사원문보기

서든어택, 약 3년만에 PC방 순위서 오버워치 추월 인벤 2020-02-26

넥슨이 서비스하고 있는 장수 온라인 FPS '서든어택'이 PC방 순위 지표에서 동일 장르인 '오버워치'를 오랜만에 추월했다. 오버워치에게 순위를 내준 이후 약 3년 반만이다. PC방 게임 전문 리서치 서비스인 게임트릭스에 따르면, 2월 25일 기준 서든어택의 PC방 점유율은 6.36%, 오버워치는 5.62%를 기록하며 각각 4위와 5위에 안착했다. 개발사인 넥슨지티 관계자는 "올 겨울 대규모 캠페인 '쏴바이벌' 업데이트가 출시된 이후 꾸준한 지표 상승을 이뤘다" 며 "유저들의 지속된 호응에 감사드리며 남은 업데이트 기간에도 성원에 보답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원문보기

스테디셀러 넥슨 '서든어택'의 조용한 반란, 블리자드 '오버워치' 누르고 FPS 왕좌 재등극 게임포커스 2020-02-26

'서든패스' 도입 후 유저들의 좋은 반응 속에 접속률, PC방 점유율 등을 꾸준히 끌어올리고 있는 '서든어택'이 '오버워치'에게서 FPS게임 1등 자리를 되찾았다. '서든어택' PC방 점유율은 1~2월 꾸준히 상승해 2월 초 5%대에 진입하며 2017년 8월 이후 최고 성적을 기록한 바 있다. 2월 말까지도 기세가 이어져 '서든어택'은 2월 26일 현재 PC방 점유율 6.36%를 기록중이다. 이는 2017년 5월 30일 6.49%를 기록한 이래 최고 성적이다. 꾸준한 점유율 상승과 함께 '오버워치'에 내줬던 FPS게임 1등 자리도 되찾았다. '서든어택'은 PC방 점유율(게임트릭스 기준) 순위에서 '오버워치'를 5위로 끌어내리고 4위에 등극했다.

기사원문보기

온라인 인기 순위… '메이플스토리-서든어택' 겨울 끝자락 세몰이 게임샷 2020-02-24

기사원문보기

PC 온라인으로 회귀하는 업체들 … "모바일 게임 어렵네" 아이뉴스24 2020-02-14

차기작으로 PC 게임 개발 업체 늘어…이유는?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모바일 게임 대신 PC 온라인 게임을 차기작으로 개발하는 국내 업체들이 하나둘 늘고 있다. 최대 판로였던 중국 시장이 수 년째 막힌데다 날로 치열해지는 모바일 게임 경쟁과 악화되는 수익성에 데인 게임사들이 다시 PC 온라인으로 눈 돌리고 있다는 분석이다.

기사원문보기

넥슨, ‘서든어택’에 ‘갓모드’ 시즌3 업데이트 실시 인벤 2020-02-13

㈜넥슨(대표 이정헌)은 13일 자사 온라인 FPS게임 ‘서든어택’에 겨울 대규모 캠페인 ‘쏴봐이벌’의 네 번째 시리즈로 ‘갓모드’ 시즌3를 업데이트했다. 폭주하는 신의 본능 ‘갓모드’ 시즌3는 각종 신비한 힘을 이용하여 상대팀과 대결하는 라운드 방식의 폭파미션으로, ‘3보급-갓’, ‘프로방스-갓’, ‘크로스포트-갓’, ‘드래곤로드-갓’ 맵에서 즐길 수 있다. 게임 중 무작위로 나타나는 능력 상자를 획득하면 ‘스피드업’, ‘무적’, ‘부활’ 등 신비한 힘이 부여된다. ‘갓모드’ 시즌3는 ‘투명화’, ‘HP증가’, ‘장도끼’ 등 신규 스킬이 추가되고 적 처치 시 상대의 모든 스킬을 흡수하는 규칙이 새롭게 등장한다.

기사원문보기

단계별 보상 지급, 서든패스로 동접자 늘어난 서든어택 게임메카 2020-02-12

단계별로 보상을 제공하는 서든패스를 위시한 겨울 업데이트 효과로 서든어택 동시접속자와 게임이용시간이 증가했다. 넥슨 발표에 따르면 작년 2월보다 10% 늘었다. 넥슨은 2월 12일 서든어택 겨울 업데이트 주요 수치를 공개했다. 겨울 업데이트는 작년 12월부터 시작했으며 올해 2월 기준으로 동시접속자 수와 게임이용시간은 작년 2월보다 모두 10% 증가했다. 아울러 업데이트 적용 전인 작년 11월과 비교하면 두 가지 수치 모두 1.5배 증가했다. 주요 수치 상승에 큰 영향을 미친 것은 시즌패스 방식 유료 아이템 '서든패스'다. 서든패스를 구매한 후 플레이를 통해 시즌 레벨을 올리며 더 좋은 아이템을 보상으로 받는 식이다. 서든패스는 작년 8월에 도입됐으며 이번에 세 번째 시즌을 맞이한다. 이에 대해 넥슨은 지난 시즌보다 서든패스를 구매한 유저가 2배 이상 늘었고, 이 중 60%가 매일 게임을 즐기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시즌 중반임에도 구매자 중 70% 이상이 최종 레벨인 '60레벨' 달성을 눈앞에 두고 있다고 전했다.

기사원문보기

‘서든어택’ 겨울 업데이트 효과 ‘탁월’…PC방 점유율 상승세 매일경제 2020-02-12

'서든어택’이 올 겨울 업데이트에 힘입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현재 지난 2017년 8월 이후 최고 기록인 PC방 점유율 5.18%(지난 5일 기준)를 기록했다. 올 2월 기준 동시접속자수와 게임 이용시간도 작년 11월 대비 1.5배, 전년동기 대비로는 10% 상승했다. 넥슨은 지난 1월 2일 2번째 겨울 업데이트로 ‘서든어택’에 2020 시즌1을 오픈했다. 이에 시즌의 2가지 큰 축인 ‘시즌계급’과 ‘서든패스’가 새롭게 시작됐다. 작년 1월 도입된 시즌계급은 연 단위의 계급 성장과 경쟁을 지원하는 제도로 이번에 2번째 시즌을 맞았다. 3번째 시즌을 맞는 ‘서든패스’는 특정 기간동안 퀘스트를 완료하고 시즌레벨을 올리면 구간별로 확정된 보상을 제공받는 시스템이다. ‘시즌계급’과 ‘서든패스’는 시즌 시작과 함께 모든 유저가 동등한 환경에서 경쟁하고 개인 노력에 따라 더 좋은 보상을 획득할 수 있어 유저들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얻고 있다.

기사원문보기

1 2 3 4 5 6 7 8 9 10